의병박물관, 유곡 상신지구 출토 국가귀속매장유산 인수
의병박물관, 유곡 상신지구 출토 국가귀속매장유산 인수
  • 의령 인터넷 뉴스
  • 승인 2024.06.01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령군 출토 국가귀속매장유산 적극적 인수 지역사 연구 이바지

의령군 의병박물관은 지난 27일 의령군 유곡면 상신지구 일대에서 출토된 국가귀속매장유산 774점을 인수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발굴은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실시한 농업용수의 해소와 생활용수를 확보하여 농촌생활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상신지구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되었다.

2020년에 (재)강산문화연구원에서 삼국시대~조선시대 건물지를 비롯한 생활유구와 무덤 등 총 107기를 발굴하였다. 대표적인 유물로는 다양한 계통의 삼국시대 토기, 환두대도(고리자루큰칼), 철탁(쇠종방울) 등이 있다. 발굴유적에 대한 정식보고서가 간행되면서 유물에 대한 국가귀속을 위한 행정조치가 완료되어 국가귀속매장유산 보관관리 위임기관으로 지정된 의병박물관에서 인수하게 되었다.

사진 제공=의령군, 아라가야계 토기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상신지구에서 출토된 삼국시대 유적은 의령의 기존 유적과 더불어 고대 의령군의 유력집단의 실상을 복원할 수 있는 중요한 학술적 자료로 고대 의령 지역사 연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의령군에서 발굴되는 매장유산을 적극 인수하여 의령군의 국가귀속매장유산을 지역의 대표 공립박물관에 온전히 보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의병박물관은 2012년 임진왜란 의병 전문박물관으로 개관하여 최신의 항온항습기능을 갖춘 유물 보관시설을 완비하고 있다. 현재 보물 ‘곽재우 유물일괄’을 비롯하여 중요유물 10,000여점을 안전하게 보관관리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의병박물관은 2018년 국가유산청으로부터 ‘국가귀속매장유산 보관관리 위임기관’으로 지정되어 의령지역에서 출토된 유물을 인수하여 지역사 연구 및 다양한 전시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사진 제공=의령군, 무기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